NEWSROOM

요기요, 최대 1000명 대규모 R&D 조직 만든다…“개발 전력 강화로 시장 승부수”

Press Release
2021-03-15
 



■ IT 핵심 인재 채용 본격화…3년 내 1천여 명 규모의 R&D 센터 확대 계획

■ 국내 최고 기술 기반 AI 딜리버리 시스템 전담 조직 신설 예정 및 외부 인재 영입도 적극 검토

■ 기존 R&D인력 대상으로 최대 2000만원까지 인상 진행…예년 대비 평균 연봉 인상률 2~3배


요기요가 기술 경쟁력 확보에 잰걸음을 뗀다.


국내 대표 배달앱 요기요를 서비스하고 있는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대표 강신봉)는 배달앱 시장을 함께 이끌 IT 핵심 인재를 확보하여 연구개발(R&D) 조직을 최대 1000명까지 확대하는 대규모 투자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최근 폭발적으로 성장 중인 배달앱 플랫폼 시장의 기술 경쟁력 강화를 통한 서비스 차별화를 위해 R&D 조직을 대폭 키우고, 우수 개발자 채용에도 본격 나설 계획이다.


먼저 R&D조직은 핵심 우수 IT인재 확보를 통해 3년 내 최대 1000명까지 몸집을 키운다. 소비자에게 밀접한 생활필수앱으로 자리매김한 배달앱은 특히 더욱 고도화된 기술을 요하는 서비스인 만큼, 체계적인 기술 개발 조직으로 새롭게 확대 개편해 요기요 만의 차별화된 서비스 기술 경쟁력을 갖춰 나가고자 한다.


또, 현재 요기요가 운영 중인 차세대 딜리버리 서비스 ‘요기요 익스프레스’에 적용되는 국내 최고의 AI 딜리버리 시스템 기술을 집중 개발할 별도 전담 조직도 꾸려진다. 주문부터 딜리버리까지 현재보다 한층 더 정교한 딜리버리 기술이 집약된 시스템을 적용해 요기요의 레스토랑 파트너는 물론 고객 모두의 주문 경험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요기요는 우수 개발인력 확보를 위한 경쟁 대열에도 본격 합류한다. 전체 R&D센터 인력에 대해 평균 연봉 인상률을 예년보다 2~3배 이상 높게 책정해 최대 2000만원까지 인상 지급한다. 이는 개발 인재 확보를 위한 전략적 투자로 최근 치열해진 개발 인력 확보 경쟁상황을 감안해 요기요 역시 우수 개발 인력 영입 확대와 개발자 시장 수요에 따라 연봉 인상을 실시하였다.


이 외에도 요기요는 자사 기술 경쟁력 확보를 위해 외부 전문가 영입은 물론 소규모 개발 조직 인수 등도 적극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조현준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요기요는 기술 시스템을 기반으로 소비자들에게 손쉽고 편리한 차별화된 주문경험을 지속적으로 선사하는 데에 가장 중요한 가치를 두고 비즈니스를 전개하고 있다”면서 “특히 기술 개발에 대한 투자는 미래 성장을 위한 필수조건인 만큼 적극적인 투자를 통한 개발 경쟁력 확보를 통해 우리 구성원과 회사는 물론 요기요 고객 모두가 함께 성장하고 만족해 나갈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경력직 개발자에 대한 채용을 상시로 진행 중이다. 채용 전형은 실무 능력 중심 평가로 이뤄지며, 지원은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목록보기